무릎을 꿇고 아이의 울음소리를 들음
이만나 생명
이만나 , 2019-09-19 , 조회수 (227) , 추천 (0) , 스크랩 (0)

2019년 09월 19일

 

생명 이만나

무릎을 꿇고 아이의 울음소리를 들음

성경말씀

(시119:105)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이요 내 길에 빛이니이다

오늘의 만나

미국의 사막에서 한 인디언 아이가 실종된 일이 있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은 근심하여 이곳 저곳으로 찾아 다녔습니다. 오랫동안 찾아다녔으나 헛수고였습니다. 마침내 사람들은 모두 실망하여 낙심하며 돌아오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오직 한 사람만이 낙심하지 않았는데, 바로 그 아이의 어머니였습니다. 그녀는 말했습니다. "나는 계속 찾을 것입니다. 죽을 때까지 멈추지 않을 것입니다." 그녀는 사막으로 계속 찾아다니다가, 나중에는 무릎으로 기어다니게 되었습니다. 귀를 땅에 대고 다니다 그녀는 마침내 아이의 조그마한 울음 소리를 듣게 되었습니다. 그녀는 땅에서 뛰어 일어나며 말하였습니다. "내 아이의 울음 소리다!" 그리고는 곧 소리가 나는 방향을 따라 찾아갔습니다. 얼마 후 어머니와 아이는 서로 껴안고 기뻐 어쩔 줄 몰라했습니다. 우리가 만일 주님을 사랑한다면, 반드시 그분의 발 앞에 엎드려 항상 그분의 음성을 들으려고 할 것입니다. 특히 아침 일찍 일어나서 더욱 이렇게 할 것입니다. 출처:온전케 하는 예화들(1)

 
 
 
이만나,생명,시편,주의 말씀,그분의 음성